Fake IDOL :: [한국예술]무용 살풀이춤 방학숙제 뽀개기

달력

4

« 2019/4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이웃여러분 안녕하세요.

이번 주제는 무용 살품이춤으로 여름 방학숙제를 뽀개로 가보겠습니다.~~~

 

다함께 가즈아~ 다같이 가시죠~ 가즈아~

 

 

정의

 

살을 푸는 민속무용의 일종으로 경기도당굿의 영향을 받은 살품이춤을 가리키는데 주로 김숙자류의 살품이춤을 지칭

 

내용

 

경기도당굿에서는 각 거리마다 연주되는 도살풀이장단에 맞추어 무녀가 소리를 하며 부채와 방울 등무구를 들고 어정거리며 춤을 춘다. 특히 경기도도당굿 12거리의 마지막 의식에서도 춤을 추는데 이 춤을 도살풀이춤이라 부른다. 그러나 경기도도당굿에서 추는 도살풀이춤은 의식적인 성격이 강해 단순한 춤사위를 반복적으로 수행하는 것이어어서 이를 무용으로 야식화했다고 볼 수 없다.

 

이에 반해 김숙자류의 도살품이춤은 경기도도당굿의 무속적 특성들이 전통무용의 내외적 형식미로 양식화되어 있어 전통무용의 범주에서는 이를 도살품이춤으로 인식하고 있다.

 

도살풀이춤의 반주음악과 복식 및 춤사위는 경기도당굿의 것을 차용하거나 재구성하여 재구성하여 무속적인 색차가 강하다. 반주 음악은 무의식에서 사용하는 시나위 선율에 매 박마다 징을 울리는 4분의 6박자의 도살풀이장단을 결합하여 사용하고 있고, 복식은 한간 이남세습무가의 무복인 흐니 치마저고리를 입고 흰 끈으로 허리를 질끈 묶어 입는다. 이 소박한 옷매무새와 어울리는 3m 기링의 명주수건은 춤꾼의 손을 거처 한과 슬픔을 풀어내는 상징이 된다.

 

어정거리며 무게감 있게 걷느 ㄴ경기도당굿 춤사우니느 도살품이춤의 중요한 특징으로 녹아있다. 도살풀이춤에는 선을 섬기는 사제자인 무당의 위엄과 접신의 춤사위의 바탕이 되어있다. 강하게 응사하는 몰입된 시선은 맺고 풀고 어르는 춤사위들과 결합되어 무심한 듯 귀가어린 무다으이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또한 춤의 내적 구조를 이루는 살, 혹은 한 등은 수건과 결합된 춤사위의 양태로 미루어 짐작할 수 있다. 어깨에 걸쳐늘어진 긴 수거느이 중압감은 번뇌하듯 허공으로 던져진 살풀이 수건의 파동으로 풀어지며 능동적인 몸짓으로 발전된다. 수건을 감고 풀며, 혹은 엎고 제치는 음양이 조화로운 춤사위로 한을 풀어낸다. 도살풀이춤은 늘어진 양손에 수건을 거머쥐고 시작하여 수건을 어깨에 걸치거나 몸에 품고, 때로는 외면하지만 결국 수용하고 신명으로 이를 다스린다. 그리고 결말부에서 춤꾼은 어깨에서 지면으로 늘어진 수건을 이끌고 담담하고 가벼운 걸음으로 어정거리며 걸어 나간다.

 

특징및 의의

 

수건이 그리는 선의 유동에서도 다른 살풀이춤과는 다른 공간감을 갖는다. 확장된 공간의 수직면에 그려진 심원은 천지를 소통하는 무속적 염원이 담겨 있다. 이 신체에 대한 고도의 집중과 능동적인 몰입을 통해 3m 수건으로써 자신과 타인의 결계를 넘어 신명체험을 통해 느끼게 되는 해방감, 혹은 자유의지의 카타르시스를 경험하게 된다.

 

참고문헌

 

3인의 살품이춤 탐구, 경기도도당굿의 굿춤, 경남 향토무영연구, 김숙자 도살풀이춤의 무대화전이과정에 연구, 도살풀이장단, 도살풀이춤, 한궁의 전통춤

 

 

Posted by Users FAKE ID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