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ke IDOL :: [한국예술] 민속극 가면극 가상제놀이 방학숙제 가즈아~

달력

4

« 2019/4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이번 포스팅의 주제는 민속극 가면극에 해당하는 가상제놀이에 대해 알아 볼 시간이에요

 

정의

 

가상제가 나와 다시래기에 등장하는 인물들을 한 명씩 호명해서 개인기를 펼치도록 하는 진도 다시래기의 첫 번째 과장을 말해요~.

 

내용

 

다시래기가 시작되면 가상제가 등장하여 다시래기가 공연되는 상황을 설정하고, 배역들을 하나씩 불러내어 장기 자랑을 시킨다. 여기서 펼쳐지는 장기 자랑은 상가喪家와 어울리지 않는 파격적인 것들이다. 가상제뿐만 아니라 거사와 사당, 중 등은 엉뚱하게 분장하고 나와서 예상치 못한 행동들을 하고 기이한 동작으로 웃음을 유발한다. 이러한 파격이 상가의 슬픈 분위기와 극적으로 대비되어 나타난다.

가상제는 거짓 상주 역할을 하는 배역이며 다시래기를 이끌어 가는 진행자 역할을 한다. 가상제는 머리에 짚신으로 모자를 만들어 쓰고 짚으로 엮은 마람(이엉)을 치마처럼 두르고 도굿대를 지팡이 삼아 짚고 다닌다. 이와 같은 가상제의 행색은 일상에서는 어느 하나도 정상이라고 보기 어려운 것들이다. 특히 커다란 짚신 한 짝을 머리에 모자처럼 뒤집어쓴 것은 다시래기 연행이 비일상의 축제적 상황과 연관 있음을 보여 준다. 가상제는 상주에게 공연 허락을 받고 배역을 하나씩 불러낸다. 먼저 자신부터 개인기를 선보이겠다고 하면서 엉터리 <성주풀이>를 부른다. “칼로 푹 쑤셨다 피나무/ 눈 꽉 감았다 감나무/ 배 툭 나왔다 배나무/ 방구 뽕 뀌었다 뽕나무/ 한 다리 절른다 전나무/ 나무가 매화로고나/ 우라∼ 만수 우라 대신이야/ 대활량으로 설설이 나리소서.” 이와 같이 가상제가 부르는 노래는 말만 <성주풀이>일 뿐, 나무 이름을 갖고 부르는 언어유희요여서 웃음을 불러일으킨다.

거사는 ‘눈을 뜨고도 앞을 못보는 당달봉사’이다. 그는 공술을 얻어먹고 오다가 취태를 부리는 ‘봉사 술 취한 놀음’으로 재주를 부린다. 거사는 술 취한 모습으로 오다가 관객들을 향해 소변을 보겠다고 하고, 대변을 누다가 담뱃불을 만져 뒤로 자빠진다. 그리고는 자기가 눈 대변 냄새를 맡고 오만상을 찌푸린다. 이런 모습은 구경하는 이들을 박장대소하게 만든다. 거사의 차림새는 헌 갓과 누더기 두루마리 행색이다. 이 역할을 맡은 연희자 강준섭의 연기가 일품인데, 그가 눈을 끔쩍이면서 담뱃대 든 왼손을 앞으로 쭉 뻗고 오른손으로 지팡이를 더듬거리며 걷는 모습은 다시래기를 대표하는 이미지 중의 하나라고 할 만큼 개성적이다.

이어 등장하는 사당은 ‘샛서방질 하는 간나구’라고 소개된다. 일반적으로 사당은 남자를 현혹하는 미모를 갖추고 있을 것 같은데 다시래기의 사당은 분장이나 행색이 우스꽝스럽고 그 춤도 반신불수의 춤이다. 볼과 입술 등에 붉은색으로 과장되게 화장을 하고, 붉은색 속옷이 드러나도록 치마를 들쳐 입은 차림 등이 저절로 웃음을 유발한다. 사당은 ‘샛서방 보는 간나구’ 역할만 시킨다고 푸념을 한다. 그렇지만 장단 없이는 한 발자국도 움직이지 않는다고 말하며, 장단을 걸어놓고 곱사춤과 양반춤을 춘다. 사당 역을 도맡아 해 왔던 김귀봉은 여장 역을 잘 소화하며, 임산부이면서 등에 혹이 있는 곱사로 분장하여 두 손을 허공에 저으며 춤을 추는 연기를 개성 있게 잘하는 것으로 평가받았다.

마지막으로 등장하는 중은 상가에서 망자의 극락 천도를 축원하는 염불을 하는 게 도리지만 운수대통을 비는 축원을 하고, “나무아미타불 느그 하납씨 철푸덕” 하는 엉뚱한 염불을 한다. 중이라는 신분과 거리가 있는 언행을 선보인다.

 

특징 및 의의

 

가상제놀이는 다시래기에 등장하는 인물들을 하나씩 소개하면서 그들의 재주를 선보이는 절차이다. 전체적으로 우스꽝스러운 행색과 춤이 특징이며, 배역과 어울리지 않는 엉터리같은 행동으로 웃음을 유발하는 내용으로 되어있다.

 

참고문헌

 

진도다시래기(이경엽, 국립문화재연구소, 2004), 진도다시래기(이두현•정병호, 무형문화재조사보고서161, 문화공보부 문화재관리국, 1985).

http://folkency.nfm.go.kr/kr/topic/%EA%B0%80%EC%83%81%EC%A0%9C%EB%86%80%EC%9D%B4/1232

Posted by Users FAKE IDOL